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검색의 생활화 내가 모르는거 내가 없는거를 가지고 있는 누군가가 있을거야 검색 검색.. 좋은 자료 정보를 얻으면 어찌 기뿌지 아니하랴..

틈만 나면 검색을 꼬리에 꼬리를 물고 급한일 잊고 검색 삼매경에 빠져드니 음 인터넷 중독이 틀림없다.
아니! 이런 보물창고가..

이런 자료의 보고 블로그가 있다니 내가 찾는 자료를 이리 잘 정리해놓다니 신난다. 룰루랄라.... 근데 자기 증명사진을 올려 놓다니 특이하네...

어디 다른 자료는 뭐가 있지?



대귀에 도청장치

시청자 여러분 내 귀에 도청장치가 돼있습니다!


저 위에 MBC 9시뉴스의 생방송 사고를 직접 시청한 이후 정신병에 대한 또다른 충격이었다. 그 불로그의 나머지 자료는 명백한 정신분열증 과대망상 환자의 보물창고였다.

저 장면이 연출되는 순간 나는 긴급한 속보가 있어서 스탭이 원고들고 들어오는 줄 알았다. 당시에는 간혹 그럴 때가 있었다. 하지만 그의 맨트는 "시청자 여러분 내 귀에 도청장치가 돼 있습니다!" 였다.

내가 관심가지는 자료를 잘 정리해놓는 사람이 정신병자라니.. 그럼 나는??

가만히 생각해보니 이런 주제는 정신분열증 환자들이 좋아하는 주제긴 했다. 보이지 않는 위협 음모와 관련되면 정신분열증에 딱 좋은 먹을 거리긴하다. 얌냠..야무 야무.

불로그 개설목적은 이게 아닌데 언제 본 목적대로 운영하려나...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