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中네티즌 "부패방지엔 인터넷이 최고"

2009년 3월 18일 오늘, 오후 8:08:16전체 문서로 이동
(홍콩=연합뉴스) 정재용 특파원 = 중국의 누리꾼(네티즌)들은 인터넷이 관료들의 부정부패를 폭로하는 최선의 방법으로 여기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중국청년보(中國靑年報)와 인터넷 매체인 '텐센트(Tencent)'가 중국의 누리꾼 3천259명을 대상으로 '부정부패를 ..


중국의 애국심

중화 애국 자존심 자부심

참 순진한 중국 네티즌들 자신들이 믿고 있는 정치 치계가 변하지 않는다면 실현될 수 없는 꿈이라는 것을 모르는 것 같다.

많은 사람들은 중국이 부폐에 대해서 사형이라는 극단적인 처벌한다는 소식에 호감을 보이고는 하지만 실상은 전혀 그렇지 못하다. 내가 아는 중국 관료의 어마 어마한 재산을 알았을 때 그리고 과거부터 내려오는 그들의 특권을 알았을 때 중국의 다른 면을 알아 버렸다.

중국내에서 정치적 입장을 조금이라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부패 처벌이 정치적 숙청의 의미이며 국민을 기만하기 위한 쇼에 지나지 않는 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중국 네티즌들은 그들이 처한 근본적인 문제를 인식하지 못하고 작은 성취감에 도취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물론 우리가 그랬던 것처럼 근본적인 빈곤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일정부분 희생이 따를 수 밖에 없지만 그걸 인정하느냐와 그걸 인식 못하느냐는 근본적인 차이를 가지니까 말이다.

국수주의적 사고를 하던 보통 중국인이 영국인에게 중국은 현대 문영에 기여한 바가 제로라는 말을 들으면서 확 깨져버린 이야기를 읽었습니다.<-이 글은 여길를. 저 이야기를 읽고 좋아라하는 한국분들도 많이 보이는데 우리도 저 기준에서는 마찮가지 입장입니다. 우리의 거북선이든 직지심경이든 첨성대든 그렇습니다.

물론 다른 일면은 분명히 있고 이 부분을 먼저 이야기하면 피라미드 같은 존재가 현대 문명에 기여한 바가 없다고 무시하는 서양인은 없을 거라는 겁니다. 원글의 서양인은 문화적 유산을 무시 할려는 의도는 없어보입니다. 지나친 단지 국수주의적 사고를 깨고 싶었던거 같습니다.

자 본론으로 중국이 종이를 발명했고 그걸로 책을 만들고 쓰는 데 왜 현대 문명에 기여한게 없냐고 하는 분이 있네요. 중국이 발명한 종이는 우리가 지금 널리 쓰는 종이가 아닙니다. 그 종이는 한지라고 우리가 서예할 때 쓰는 종이지요. 우리가 널리 쓰는 종이는 서양의 발명품입니다. 한지의 장점도 있지만 현대 문명에 어울리는 종이는 아니었던 겁니다. 특히 한지와 지금 우리가 쓰는 종이는 전혀 다릅니다. 이름만 종이라고 같을 뿐이지 원료나 만드는 방법이나 완전히 다른 물건입니다.(섬유질을 물에 녹여서 얇게 만든다는 기본 개념은 종이 자체지만요.)

중국의 화약도 마찮가지입니다. 중국이 발명했던 화약은 일반 용도로는 지금 쓰이지 않습니다. 다이너마이트의 노벨을 생각해봐도 명확합니다.

나침판이나 기타 생각할 수 있는 요소들은 다 마찮가지입니다.

이런 현실은 우리 금속활자에도 적용됩니다. 우리가 금속활자를 최초로 사용했지만 그걸로 끝입니다. 현대 인쇄술의 모든건 쿠텐베르그에서 시작됐습니다. 최초의 철갑선 거북선 조차도 거기서 끝났습니다. 이우에 다른 발전이 없었으니까요.


이런 이야기는 국수주의적 교육에 대한 비판 차원에서 적은 내용입니다. 서두에서 언급한 피라미드 예처럼 역사는 계속 변하고 주도권은 계속 변하는 것이니까요. 누가 위대한 문명이고 잘난 문명이라는 이야기를 하는게 아닙니다. 산업혁명 이전까지 서구 국가들이 문명을 이끈건 그리스 로마에 국한되어 있었으니까요.

이집트 문명이나 중국을 중심으로 한 아시아 문명의 위상은 지금 현대 문명을 주도하는 서구 문명 이상이었습니다. 또 시간이 흐르면 주도권은 바뀌게 될겁니다.

ps. 그럼 현대에 까지 널리 쓰이는 우리의 발명품은 뭐가 있는지 혹시 아시나요? 정답은 바로.. 접선입니다. 접선? 그게 무얼까요? 그건 우리가 흔히 보는 대나무로 만든 접는 부채를 말합니다. 고려시대때 발명되어서 중국과 일본에 처음 수출되었고 그게 서양까지 가게 됐습니다. 그 접는 부채는 우리 조상이 처음 발명한 물건입니다. 비록 선풍기와 에어콘에 밀리지만요. 한가지 첨언 하면 가벼운 상식으로 알고 있어야 합니다. 왜냐하면 기록이 있고 정황도 있기는 하지만 역사적 증거가 되기는 부족하거든요. 일본은 일본이 발명했다고 주장합니다. 모를 일입니다. <- 그 주장 보기

  1. ^^* 2008.09.07 18:09 신고

    물론 중국에서 그당시 발명 한 물건들이 지금까지 쓰이는 것은 거의 없습니다.
    하지만 식물섬유를 분쇄하여, 넓게 펴서 건조시킨다는 개념,
    침에 자성을 띄게 해서 방향을 지시하게 한다는 개념,
    염초와 황 목탄을 배합하여 화약을 만든다는 개념은
    분명 중국에서 기원하여 유럽쪽으로 넘어간겁니다.

    물론 현대에서 위의 것들을 사용하는 경우는 거의 없지요.
    하지만 지금 사용되는 TNT나 목쇄펄프로 만들어진 종이, 자이로스코프등이
    아무런 기초개념없이 그냥 만들어진 것은 아니지요.

    물론.. 그런 우수한 문화적 유산을 지녔음에도 불구하고
    그것을 발전시킬 생각은 못한 체 유럽국가들보다 뒤쳐져 버린 중국은 할말이 없기는 합니다.

+ Recent posts